3단계 자율주행 자동차 서비스 시범사업자 선정 완료 소식

자율주행 모빌리티 서비스 활성화를 위한지난 3월 12월부터 공모하여 4월 21일에사업의도을 평가한 결과, 4월 29일 서울대산학협력단이 주관하는 컨소시엄이 시범사업자로최종 선정됬다는 소식임.​이번 공모사업은 자율주행 자동차 기반의모빌리티 프로젝트에 대해 2년간 약 60억원의보약간을 지원하는 사업으로, 국민 체감형자율주행 서비스를 제공함과 동시에, 사업자들에게자율주행 실증 기회를 부여할 의도이라 합니다.​

>

이번 공모에는 총 5개의 컨소시엄이 참여하였으며,추당초을 통해 7 외부 전문의 및 1 국토부 공무원이평가위원으로 선정되어 사업모델의 혁신성, 서비스에 적용되는기술의 실현가능성 등 다양한 지표를 바탕으로 사업작정을평가하였다고 합니다.​시범사업자로 선정된 서울대학교 컨소시엄은오이도역에서 시흥배곧신도시 구간을 배경으로수요응답형 심야 안전귀가 서비스를무상 제공할 작정이라고 밝혔으며, 심야 자율주행서비스를 운영한다는 점에서는 혁신성이매우높다는 평가를 받았다고 합니다.​사업시행자로 선정된 기관은 보쪼금을 통해자율차를 제작하고 서비스 지역에 자율주행인프라를 구축하여 사업을 운영할 작정이며사업기간 동안 총 5대 내외의 레벨 3. 자율주행차가투입될 작정이며 돌발형세 등에 대응할 수 있는안전요원 탑승 하에 운행될 작정이라 합니다.​사업에 활용된 자율주행 자동차는 사업 종료 시국가가 환누구여 각종 시험운행, 데이터 수집 등의용도로 산.학.연에 대여하는 등 공공을 위해쓰일 작정이라 합니다.​5월중 국토부와 서울대 컨소시엄 간 사업작정 협약 체결이이뤄땅 사업이 본격적으로 추진되어 자율차 제작 및 인프라구축이 5월~10월까지 진해될 작정이며올 4분기 내 자율주행 모빌리티 서비스를 시범적으로개시할 수 있을것이라고 합니다.​자율주행 자동차 분야에서 주요 선진국들에 비해후발주자에 속하는 우리과인라는 다양한 자율주행차시범사업을 통해 해당 산업의 국산화 및 선도기술을축적하여 미래 자동차 산업의 전천에 빠르게적용한다는 방침하에 지속적인 행정부와 산학협력모델을 구축하여 과인간다는 방침입니다.​이상, 자율주행 자동차 관련 소식이었슴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