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리바게트 롤케익 기네스북 등재 실키롤케익~♥

잇님들 안녕~지역마다 스마트폰 알림 뜨는게 다른거 아시죠?강화도에 마스크 인천시 알림이 뜨는데요.청순이는 집은 김포, 직장은 일산이라 출근하면 일산지역 코로과인19 관련 이이야기만 과인오기에평일에는 퇴근하고 집에서과인 엄니한테 소식을 들어요.정내용 요즘 난리도 아니라죠.집에만 있고 싶어도 직장인이라 어차피 과인가야 하는데주내용에 드라이브를 가더라도 예방수칙을 따르고 지킬건 지킵시다. ㅠㅠ

저번 #파리바게트롤케익 을 먹어봤어요.원래 먹으려고 했던 종류가 있었는데 기네스북 등재된 롤케익이라고 해서 궁금해서 참을 수 없었다죠!

>

펭하(펭수 하이)파리바게트 펭수가 있더라구요.

캐릭터야 워낙 유명해서 알지만 실제로 자체를 본적이 없음니다.

>

파리바게트 롤케익 종류와 가격이다.매장에 따라 판매하는 종류는 다를 수 있는거 같네요.​제가 이용한 곳을 파리바게트 강화읍점인데요.여기는 실키롤, 산딸기듬뿍, 피치&그레이프, 카페모카, 블루베리듬뿍, 제주예기차, 딸기바자신자신까지7가지가 있었는데 홈페이지를 보니까 추가적으로 애플망고, 앙버터, 듀엣, 제주 한라봉까지 무려 총 11가지였어요.​가격대는 11,000원대가 대부분이고 14,000원까지 있네요.

>

본래 목적은 식빵이랑 일반 빵을 사려고 한그런대세계에서 제일 많이 팔린 롤케익으로 기네스북 등재라고 표시되어 있길래 먹어보기로 했슴니다.

>

#파리바게트실키롤케익1988년에 생산되고 꾸준히 판매가 되었는데 2015년부터 2019년까지 1,200만여개 판매로 기네스북 등재가 됬다네요.

>

역시 2008년 11월부터 2018년 10월까지 2,600만개로 한국기록원 최다판매 기록도 가지고 있다네요.

축하한다.

>

종이케이스로 되어 있고 옆면에는 영양성분도 적혀있어요.이스토리량은 450g이며 칼로리는 1,530kcal 입니다.

>

개봉 후에는 빨리 먹고 남은 제품은 냉장보관하면 되는데요. 냉동실에 넣으면 약 간 더 오래 먹을 수 있어요.

>

아래에는 유통기한이 적혀있는데요.오항상­그랬듯에 만드는건가?구매한 날짜로부터 4일정도 되던데 다른 분들의 리뷰를 봐도 그정도임.보통 유통기한 자체가 한주일이 채 안될 정도로 짧은거 같아요.파리바게트 실키롤케익 가격은 11,000원임.통신사, 해피포인트 등 할인받으면 더 저렴해요.

>

파리바게트 롤케익 바닥면을 보면 보다 편하게 개봉할 수 있게 되어 있어요.

>

건데 비닐에 함께 스폰지케이크 겉부분이 달라붙소리…

>

아래에는 플라스틱 칼도 들어있습니다.

>

다른 파리바게트 롤케익은 아무래도 과일과 , 커피 등 종류에 따라 짠내가 은은하게 나던데실키롤의 경우 특별한 향은 나지 않더라구요. 보통 일반 빵짠내이다.

그냥 소리식을 메뉴판이나쁘지않아 사진으로 보면 실제와 나쁘지않아오는건 다를 수 있다고 하잖아요.이건 약간거의 똑같이 생겼어요. ㅋㅋㅋ

>

실키롤케익 단면을 보면 버터크림이 발라져 있고 건포도가 쏙쏙 박혀있어요.

>

롤케익 자체가 원래 카스테라 비슷하게 달달하잖아요. 부드러우면서 촉촉합니다.

>

크림부분이 느끼지하 않고 고소하면서 단맛이 있어요.껍질 부분이 비닐에 대부분 달라붙는건 원래 그런건지 영향인지는 모르겠네요.유일하게 있는 부분인데 대부분 붙더라구요;;;

>

건포도가 중간중간 상큼한 역할도 해주는데요. 개인적으로는 빵에 건포도 괜차나하지는 않아요.없어도 충분히 맛있을거 같지만 많이 함유되지는 않았기에 먹기 불편하지는 않았어요.

>

폭신폭신하면서 부드러워요.우유와 잘어울리더라구요.

>

아마 다른 파리바게트 롤케익은 워낙 그 특징이 있어서 매니아층이 정해져 있는게 아닐까 싶어요.그에 비해 실키롤케익은 일반적으로 호불호 없이 수하과인 먹을 수 있기에기네스북 등재까지 될 정도로 사랑받은 롤케익이 되었겠죠.

결론적으로 후기를 내용하자면 저한테는 무난했답니다.개인취향은 아니었지만 맛은 괜찮았어요.​뿅~♥